기후위기시계
  • 이재명 “국힘 5·18기념식 참석 다행이다”
광주 금남로 42주년 5·18 전야제 참석
제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일을 하루 앞둔 17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광주 북구 민족민주열사묘역(구 5·18 묘역) 이한열 열사의 묘 앞에서 참배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광주)=서인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대위원장은 17일 국민의힘이 18일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대거 참석하는 것을 두고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평가했다.

이 위원장은 5·18 기념식 전날인 이날 오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소감을 밝히고 “다시는 님을 위한 행진곡을 부를 것이냐 말 것이냐로 국민 갈등을 만들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줬는데 박빙 차이로 패배했기 때문에 많은 국민이 슬픔, 좌절, 절망을 겪고 현재 상황에 분노를 느끼고 있다” 며 “기울어진 운동장, 또 좋지 않은 언론 환경 탓할 게 아니라 이것까지 넘어설 수 있는 역량과 준비가 부족했다”고 밝혔다.

그는 “윤석열 대통령을 선택한 국민의 선택도 위대한 선택으로 존중해야 한다” 며 “윤석열 정부가 과거와 다르게 국민 뜻 존중하고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역량과 지혜 발휘하는 성공한 정부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이어 민주당 광주시당 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 참석하고 광주 금남로에서 열린 5·18 전야제에 함께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