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남부지방산림청, 산사태대책상황실 10월15일까지 24시간 비상근무체계 돌입
이미지중앙

남부지방산림청이 여름철 자연재난 예방을 위해 산사태대책상황실을 설치하고 있다. (남부지방산림청 제공)


[
헤럴드경제(안동)=김성권 기자]남부지방산림청이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5.15.10.15.)을 맞아 오는 1015일까지를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상황실 운영에 본격 돌입했다.

17일 남부지방산림청에 따르면 태풍·호우 등 자연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를 예방, 최소화하기 위해 운영하는 산사태대책상황실은 기상 상황에 따라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고, 장마철 풍수해, 산사태 등 자연재난 상황에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남부지방산림청은 관할 지역이 부산?대구?울산 3개 광역시와 경상북도, 경상남도 중·동부 지역의 광범위한 국유림을 관할하고 있어, 동시 다발적인 위험 상황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이에 따라 여름철 자연재난대책기간에 앞서 생활권 주변 산사태취약지역 943곳에 대해 집중 점검을 마쳤다.

아울러 사방 사업을 우기 전 완료하는 한편 올해 봄철 울진·삼척 대형산불 피해지에 대한 2차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사전 점검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현재 진행 중인 사방 사업은 사방댐 22, 계류보전 11.4km, 산지사방 4.0ha, 산림유역관리 사업 1곳 등이며, 산악지형의 기후 관측을 통한 산사태 예측력을 높이기 위해 10곳의 산악기상관측망도 완공할 계획이다.

남송희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여름철 산사태 예방·대응에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처해 자연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산사태 주의보·경보에 관심을 갖고 유사 시 긴급 재난문자 등의 안내에 따라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는 등 국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